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1.1℃
  • 흐림강릉 -1.0℃
  • 서울 -0.2℃
  • 비 또는 눈대전 2.1℃
  • 대구 3.0℃
  • 울산 3.7℃
  • 광주 4.8℃
  • 부산 4.8℃
  • 흐림고창 5.2℃
  • 제주 10.9℃
  • 흐림강화 -0.9℃
  • 흐림보은 1.7℃
  • 흐림금산 2.0℃
  • 흐림강진군 5.4℃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5.3℃
기상청 제공

기업

제일약품 과민성방광치료제 ‘베오바정’ 허가 승인받아

일본 교린제약 개발 신약…국내 제조, 판매권 확보해

 

   제일약품(대표 성석제)은 과민성방광치료 신약 ‘베오바정50밀리그램(비베그론)’ 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승인 받았다고 1일 밝혔다.

 

‘베오바정’ (성분명 비베그론(vibegron))은 일본 교린제약에서 개발한 과민성방광 치료제 신약이다. 제일약품은 베오바정에 대해 오는 2023년 내에 국내 시장에 공급할 계획이다.

 

‘베오바정’은 방광의 베타-3(β-3) 교감신경 수용체에 선택적으로 작용해 방광 배뇨근을 이완시켜 ▲빈뇨 ▲배뇨 절박감(소변을 참기 어려운 느낌) ▲절박성 요실금(소변을 보고 싶은 강한 욕구로 인한 무의식적인 근육 수축 때문에 소변이 새는 증상)을 치료한다.

 

특히, 기존 항콜린* 계열의 약물 대비 과민성 방광 치료에 뛰어난 효과는 물론 장기복용 시 발생할 수 있는 구강건조, 소화불량, 눈물 감소 등의 불편 증상이 개선된 장점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제일약품은 자체 생산을 목적으로 임상1상 시험을 진행한 바 있다. 아울러, 서울아산병원 등 국내 20개 기관에서 210명의 과민성 방광 환자를 대상으로 ‘베오바정’에 대해 가교 임상 3상을 진행한 결과, 요절박, 절박성 요실금 등 위약 대비 유의미한 개선 효과를 보이며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