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0 (화)

  • 흐림동두천 1.5℃
  • 흐림강릉 3.1℃
  • 흐림서울 3.1℃
  • 박무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8.6℃
  • 흐림울산 8.3℃
  • 흐림광주 5.2℃
  • 흐림부산 10.1℃
  • 구름많음고창 3.7℃
  • 흐림제주 8.7℃
  • 흐림강화 1.2℃
  • 흐림보은 4.7℃
  • 흐림금산 4.7℃
  • 구름많음강진군 5.4℃
  • 구름많음경주시 8.3℃
  • 구름많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학회

온라인 암 치료정보 절반은 광고성 컨텐츠 신뢰성 확인해야

"디지털 환경에서 주요암 정보의 신뢰성 분석" 기자간담회
대한종양내과학회, 대한항암요법연구회

국민들에게 온라인 상 유통되는 암 치료정보에 대한 신뢰도를 분석하고, 온라인에서 올바른 암 치료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대한종양내과학회(이사장 안중배)와 대한항암요법연구회(회장 장대영)는 `디지털환경에서의 주요암 정보의 신뢰성 분석"이란 주제로 제6회 항암치료의 날을 맞아 11월 22일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자리에서 대한종양내과학회 안중배 이사장은 정확하지 않은 온라인 의료정보는 자칫 환자의 생명을 위협할 수도 있는 매우 중요한 문제라고 말하며 해외의 저명한 의학저널지에서도 다룰 정도로 중요한 내용이라고 밝혔다.

 

대한종양내과학회는 국내 발병률이 높은 7대암(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 갑상선암)의 온라인 정보의 신뢰도를 판단하기 위해 데이터 마이닝과 토픽 모델링 기법을 통해 분석하였다. 분석 대상은 온라인 포털 네이버, 구글 검색 시 상위에 노출되는 게시글 919건이었다.

 

    ▲ 대한종양내과학회 안중배 이사장

 

신뢰성이 떨어지는 암 치료 정보는 주로 블로그를 통해 유통되고 있었다. 암 치료 정보 혹은 암 투병 경험관련 내용에 병원 홍보나 광고 내용을 같이 작성하는 ‘광고성 포스팅’은 분석 대상의 48.6%를 차지했다. 광고성 컨텐츠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게시자는 한방요양병원(26.8%) 이었으며, 광고성 컨텐츠가 주요하게 게시되는 채널은 전체의 60.4%를 차지한 블로그였다.

 

또한 국내 발병률이 높은 7대암(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 갑상선암) 중 광고성 포스팅 비율이 높은 암 종은 유방암(65.3%), 대장암(55.2%), 위암(53.7%)이었으며 간암(33.3%), 췌장암(34.5%)은 광고성 컨텐츠 비율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광고성 컨텐츠는 주로 암 환자/보호자에게 매우 기초적이고 원론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이후 광고 내용으로 유도하는 방식의 컨텐츠가 주를 이뤘다.

 

광고성 컨텐츠의 컨텐츠 내 광고 비중을 살펴본 결과, 컨텐츠의 절반 이상이 광고로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각 암종별로 살펴보면 유방암(83.2%), 폐암(81%), 전립선암(77.6%), 위암(62.1%), 대장암(69%), 간암(56.6%), 췌장암(52.4%) 순으로 분석되었다.

 

암환자들이 스스로 온라인 상에 유통되는 암 정보의 신뢰도를 파악할 수 있는 디지털 리터러시 능력을 키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히며, 학회는 온라인 상 암치료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찾는 방법에 대한 수칙을 제언했다.  먼저 ‘나와 다른 사람의 몸과 건강 상태가 다르다는 것’을 인지하는 것이고 두번째로는 ‘의료진이 아닌 사람에게 치료나 약에 대한 추천을 받지 않기’도 중요하며 또한 암 치료와 연관된 정보를 찾을 때 정보의 출처 확인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하였다.

 

대한종양내과학회는 앞으로도 항암치료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돕기 위해 더욱더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 고  대한종양내과학회 안중배 이사장은 각오를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