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31.7℃
  • 흐림강릉 32.5℃
  • 흐림서울 32.1℃
  • 구름많음대전 35.4℃
  • 구름많음대구 33.9℃
  • 구름많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31.7℃
  • 구름조금부산 29.4℃
  • 구름많음고창 30.4℃
  • 구름많음제주 30.9℃
  • 구름많음강화 30.6℃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2.6℃
  • 구름조금강진군 30.9℃
  • 구름많음경주시 32.5℃
  • 구름조금거제 29.8℃
기상청 제공




미디어

더보기
파킨슨병 보행장애는 뇌 백질변성의 직접적인 영향 때문이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 신경과 정석종 교수(왼쪽), 세브란스병원 신경과 이필휴 교수(오른쪽)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은 신경과 정석종 교수, 세브란스병원 신경과 이필휴 교수팀이 파킨슨병에서 뇌 백질변성, 기저핵 도파민 결핍 그리고 운동장애 사이의 상관관계를 밝혔다. 이번 연구는 SCI급 국제 학술지 ‘Movement disorders(IF 10.338)’ 6월 호에 게재됐다. 파킨슨병은 흑색질의 도파민 신경세포 소실로 서동증(행동 느림), 강직, 떨림, 보행장애 등의 운동장애가 나타나는 병이다. 이러한 파킨슨 증상에는 기저핵의 도파민 결핍 외에도 뇌 백질변성과 같은 다양한 요소들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파킨슨병 환자의 1/3 이상에서 동반되는 뇌 백질변성이 도파민 결핍과 어떠한 상호작용을 일으켜 파킨슨병의 운동장애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선 명확히 밝혀진 바가 없었다. 정석종, 이필휴 교수팀은 파킨슨병에서 뇌 백질변성과 운동장애 사이의 상관관계를 밝히고자 2009년 4월부터 2015년 9월까지 세브란스병원에서 파킨슨병을 진단받은 501명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분석 결과 뇌실 주변과 전


LIFE

더보기